OZKOREAPOST

Mobile ver 호주 코리아 포스트 - OZKOREAPOST All rights reserved.
SBS 뉴스

퀸슬랜드 주 보건 당국 ‘홍역 비상, 백신 접종 당부’

SBS 뉴스 0 51
15553099946142.jpg

퀸슬랜드 주 보건 당국이 올해 주 내에서 홍역으로 진단받은 12명의 환자 중 절반 이상이 해외여행과 연관이 있다고 밝혔다.

보건 당국은 “홍역 백신 접종이 필수”라며 특히 해외여행을 준비하고 있는 1965년 이후 출생자는 홍역 백신을 두차례 접종할 것을 당부했다.

전염병 지부의 조나단 말로 박사는 “해외에서 홍역에 감염된 사람들을 해마다 본다”라며 “이들이 퀸슬랜드에 오며 다시 질병이 퍼지게 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4월 현재까지 올해 호주 전역에서 홍역 판정을 받은 사람은 85명으로 특히나 뉴사우스웨일즈 주와 퀸슬랜드 주에서 홍역 환자가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1년 동안 호주 전역의 홍역 환자 수는 103명이었고 2017년에는 81명에 불과했다.

홍역 증상으로는 발열, 눈병, 기침 등을 들 수 있으며, 발병 3~ 4일 후에는 머리에서 아래로 붉고 얼룩진 발진이 퍼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15553099947636.jpg
NSW ‘맥쿼리 대학 여학생, 35번째 홍역 환자’… “홍역 비상”
맥쿼리 대학에 다니는 한 여학생이 홍역 판정을 받음에 따라 뉴사우스웨일즈 주에서만 110일 동안 35번째 홍역 환자가 발생했다.
15553099948943.jpg
호주, 홍역 환자 추가 발생…NSW 북부, QLD 골드코스트 ‘비상’

아시아 지역을 여행한 두 명의 호주인이 홍역 감염 상태로 골드코스트 공항에 귀국 후 NSW주 북부해안 마을 여러 곳을 방문한 한 것이 알려지자 NSW주 보건당국이 홍역 경보를 발령했다.

 

[출처 : SBS 뉴스]

0 Comments
최근댓글
글이 없습니다.
카운트
  • 22 명현재접속자
  • 636 명오늘 방문자
  • 722 명어제 방문자
  • 749 명최대 방문자
  • 90,748 명전체 방문자
  • 2,122 개전체 게시물
  • 0 개전체 댓글수
  • 21 명전체 회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