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 프로와 나누는 골프이야기

하체는 움직여야 합니다

오즈코리아 0 97



안녕하세요? 하체 고정이란 말을 많이 하며 레슨을 했습니다. 그러나 오늘은 하체를 움직이라고 조언하고 싶어요. 이게 무슨 궤변이냐고 말씀하실 분이 계실지 모르지만 하체를 고정할 때가 있고 움직여야 할 때가 있습니다. 하체를 고정하라는 의미는 움직이지 말라는 의미 보다는 다운 스윙을 할 때 하체를 잘 사용하기 위한 위치에 두라는 뜻으로 받아들이는 것이 더 좋습니다.


일반적으로 백 스윙을 하는 동안에 하체를 고정하라고 말 합니다. 백 스윙 중에 하체를 고정해야 하는 의미는 하체가 바른 자세로 서 있어야만 다운 스윙에서 정확한 위치로 클럽 헤드를 보낼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하체를 고정하라는 말을 듣는 경우는 허리가 회전하는 것이 아니라 측면으로 밀려 나가면서 다리의 기울기가 몸을 지탱하기 어려운 각도로 변할 때입니다. 또는 무릎이 지나치게 펴지거나 굽혀 질 때를 말합니다. 정확하게 짚어 본다면, 하체를 고정하라는 의미는 발목이라고 해야 합니다. 백 스윙을 할 때는 오른쪽 발목을 수직으로 세워 두어야 하고 다운 스윙을 할할 때는 왼쪽 발목을 수직으로 세워 두어야 합니다. 


그렇다면 하체를 움직이라는 말을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백 스윙을 할 때는 오른쪽 골반(바지 입었을 때 바지 주머니) 를 몸이 돌아가는 쪽으로 움직여야 합니다. 하체를 고정하라고 해서 이 골반을 돌리지 않는 다면 상체가 회전을 하지 못하게 되고 결국에는 왼팔이 펴지지 않아서 스윙이 작아지게 됩니다. 움직여야 할 하체(골반)이 멈춰 있으면 자세는 탄탄하게 보일지 몰라도 스윙은 약하게 되는 것이죠. 반대로 백 스윙에서 오른쪽 골반을 상체의 회전 방향을 따라서 움직여 준다면 다운 스윙에 놀라운 영향을 줍니다. 왼쪽 골반이 타겟 방향으로 당겨 주듯이 회전을 시작하면서 스윙의 파워를 높여주게 되기 때문이죠. 다운 스윙에서 하체를 잘 사용하는 골퍼들은 백 스윙에서 남다른 무릎의 움직임도 있습니다. 왼쪽 무릎의 움직임이 뻣뻣하지 않고 무용하듯이 부드럽게 움직입니다. 


초보자일수록 백 스윙에서 하체의 움직임이 불안정하게 움직이거나 너무 안 움직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골프 스윙은 정지된 자세를 만드는 것이 아니라 움직이는 동작입니다. 달리기를 하듯이 잘 연결되고 파워가 생기는 동작을 만드는 것이 스윙 연습입니다. 이제는 하체를 고정하지 말고 물 흐르듯 움직여 보시죠. 감사합니다. 


글 티칭 프로 원성욱90402 598 961)


0 Comments
포토 제목
+

새글알림

Cleaner
오즈코리아 07:00
Cleaner
오즈코리아 07:00
Cleaner
오즈코리아 07:00
Procurement Analyst
오즈코리아 07:00
Relieving Cook & Kitchen Hand
오즈코리아 07:00
+

댓글알림

Cleaner
오즈코리아 07:00
Cleaner
오즈코리아 07:00
Cleaner
오즈코리아 07:00
Procurement Analyst
오즈코리아 07:00
Relieving Cook & Kitchen Hand
오즈코리아 07:00

공유해주세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